잃어가는 인생들.....

2011.05.01 08:06


우리는 언젠가 나에 인생을 찾기 시작 하였습니다.

우리는 서로 자신만 찾아 우리를 기억하고 배려해 주는 사람을 잃기 시작 하였습니다.

나를 찾아 우리를 잊고 친구와 이웃을 잃어 버렸습니다.

우리는 스스로 외톨이가 되었습니다.

 

 

 

우리는 개인주의 사회에서 나를 주장하고 나를 홍보 합니다.

우리는 상품이 되었습니다.

우리 인생은 세상이 되었습니다.

우리는 스스로 포장 상품이 되어 모두에게 잊혀지기 시작 하였습니다.

 

 

 

우리는 가장 가까운 이에게 잊혀지는 인간이 되었습니다.

세상의 능력만이 나를 표현하는 수단이 되었습니다.

우리는 나를 찾고 주장하고 상대방을 설득하여 나를 잃어가는

우리의 거울을 보았습니다.

 

 

 

 

우리에 인생을 하나 둘씩 잊여갈 즈음,

스스로를 보게 되었습니다.

나를 찾은것이 아니라 나를 잊은 인생이 되었습니다.

불쌍한 삶이 되었습니다.

살아도 살아도 나를 가슴속에 기억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것이 우리가 찾은 모습입니다.

  • 대한모 황효순 2011.05.01 12:20 ADDR 수정/삭제 답글

    감사히 보고 갑니다.
    행복한 일요일 마무리 잘 하세요.^^

  • 클라우드 2011.05.09 00:28 ADDR 수정/삭제 답글

    잃어가는 것 중에 최고의 아픔으로 자리하는 것은
    부모님이 함께하지 못하는 인생길 같아요.ㅠ

    •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BlogIcon 모르세 2011.05.09 01:02 신고 수정/삭제

      저도 그렇게 생각을 한답니다.부모님은 살아 계시면 그 자체가 힘이 되지요.경제적인것 아무것도 아니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