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넘어 연기가 피어 오르는 그곳....

2011.06.16 22:38

PENTAX Corporation | PENTAX K20D | Manual | Pattern | 1/60sec | F/16.0 | 0.00 EV | 19.0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0:10:10 09:47:16


다람쥐와 산새들이 살고 있는 깊고 깊은 그곳,

바람이 불면 그리움의 연기가 하늘을 날고,

꼬마들이 산을 타고 오르면 꿈도 자란다.

 

 

오늘도 작은 봇짐을 지고,

나무와 바람과 친구가 되어,

산을 넘는다.

 

 

 

산을 넘으면 아스라이 나에 고향이 잡힐것 같다.

가도 가도 도착이 되지 않는 나에 향기가 고즈넉한,

산새들의 노래에 파묻히고,

갈길없는 나그네의 마음에는 미소가 피어 오른다.

 

 

 

이 밤도 나는 별을 본다.

누추한 산림에 터져 나오는 향수는

끝날줄 모르누나.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무는 나무가 친구라네.  (0) 2011.06.19
욕심과 이기심 때문에...  (14) 2011.06.19
이곳이 수행하는 곳입니다.  (2) 2011.06.18
나는 누구 입니까?  (6) 2011.06.17
정자나무  (10) 2011.06.16
산넘어 연기가 피어 오르는 그곳....  (2) 2011.06.16
칡뿌리 먹고 물 한잔 먹고....  (8) 2011.06.16
아침에 까치가 노래를 하면...  (4) 2011.06.16
한산 모시  (7) 2011.06.15
비둘기  (0) 2011.06.15
대나무  (12) 2011.06.15
  • Favicon of http://www.markjuhn.com BlogIcon mark 2011.06.17 14:32 ADDR 수정/삭제 답글

    여기가 어디인가요?저는 산만보면 그저 좋답니다. 올라가는 것도 좋아하고 사진 보는 것도 좋아하는..

    •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BlogIcon 모르세 2011.06.18 07:49 신고 수정/삭제

      잘 모릅니다.하루에 한번쯤은 마음의 대화를 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