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평화에 강을 만들라.

2012.04.03 18:00

완전한 자유인은 마음에 평화의 거대한 강이 흐른다.

세상에 어떤것도 미혹되지 않는 순수의 강이다.

세상에 미혹된 사람들은 혼돈과 무질서에서 편한날이 없다.

 

 

 

마음의 평화는 나를 내려놓음에 있다.

매일 나를 내려놓아 평화와 기쁨과 여유와 감사를 느껴라.

세상으로 살아가는 자들이 어찌 이 마음을 헤아리랴?

머리와 가슴이 어찌 같으랴?

 

 

 

머리는 아는것이 아니다.

머리는 세상처럼 혼돈과 무질서를 주어 마음에 평화를 주는것이 아니다.

머리는 세상일뿐이다.

머리는 그대가 안다고 생각하여도 가슴에는 백지와 같다.

머리와 가슴은 같은것이 아니다.

가슴을 느끼지 못하는 자가 가슴의 진동을 아는것이 아니다.

지식을 안다고 가슴이 되는것이 아니다.

모두가 자신이 못나서 가슴을 아프게 하는것이다.

 

 

 

마음수련을 하라.

매일 밥을 먹듯이 하라,

마음을 닦지 않으면 영원한 고통속에서 살아야 한다.

세상에 미친 자들은 상대의 평화와 기쁨을 아는것이 아니다.

오직 자신만이 모든것을 가진듯 미쳐가는 그대의 길만 손짓을 한다.

불행한 자는 가슴을 잡지 않는다.

 

 

 

강을 만들라.

그속에서 돛단배를 띄워라.

감사와 사랑이 넘치는 시간의 배를 타라.

너를 추구하라.

사랑으로 너를 추구하라.

영원한 평화의 마음이 주위에 퍼지게 하라.

혼자만의 기쁨은 기쁨이 아니다.

더불어 사랑에 거대한 마음의 강을 건설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