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극히 사소한 일이 인간의 성격형성에 영향을 미친다.

2015.07.26 09:01



모든 인간은 자기 자신에 대한 존경을 요구할 수 있습니다.

그와 동시에 자신도 이웃을 존경해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

어떤 사람도 수단이나 목적이 될 수 없으며 모든 인간은 존엄성이 존재 합니다.

만인에 대한 평등한 존경이라는 도덕적 의무를 가지고 있습니다.







자기 속에도 타인 속에도 인간의 존엄성이 있다는 것을 인정하는 것과,

한 인간이 다른 인간에게 예속 되거나 한 인간이 다른 인간을 특별히 비호하고 은혜를 베푸는 것은

절대로 양립되지 않습니다.








지극히 사소한 일이 인간의 성격형성에 영향을 미칩니다.

사소한 일은 아무래도 상관없다고 말하지 말라.

진정으로 도덕적인 사람은 아무리 사소한 일이라도 그 의미를 놓치지 않습니다.







우리가 남에게 봉사하는 것은 상대에게 복종하는 것도 아니요,

상대를 비호하거나 은혜를 베푸는 것도 아니며 자신의 의무를 다하는 것 입니다.

인간의 의무가 아니라 신에 대한 의무를 다하는 것임을 알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