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력은 무지하고 야만적인 자가 대중들에게 그들의 본성에 어긋나는 것을 강요하기 위한 무기이다.

2015.09.10 08:17



신이 없으면 폭력으로 다스릴 수 있어도 설득은 할 수 없다.

폭군은 될 수 있어도 교육자는 될 수 없습니다.

폭력은 그릇된 정의를 만들어냄으로써 사람들이 폭력없이 바르게 살수 있는 가능성으로부터 멀어지게 합니다.

인간은 이성적인 존재이므로 언젠가는 폭력을 버리고 자유로운 협력으로 나가야 한다.모든 폭력은 그 날이 오는 것을 방해하고 있다.





강자의 권리는 권리가 아니며 항의와 저항을 만나지 않는 동안만 권리로 통할뿐 입니다.

그것은 마치 난방과 조명과 지렛대가 없는 것과 같아서 추위와 어둠이 뒤 덮게 됩니다.

폭력은 모두에게 불행이 됩니다.

인류의 모든 산업은 거친 자연으로부터의 해방이며 정의와 진보는 바로 강자의 전제가 제한되어 온 역사적 과정에 불과 합니다. 





폭력은 무지하고 야만적인 자가 대중에게 그들의 본성에 어긋나는 것을 강요하기 위한 무기 입니다.그러나 무기가 작용을 중지하면 효과도 중지 된다.설득은 마치 강물이 우리의 관심이나 노력없이도 스스로 자연스럽게 흘러갈 수 있도록 기울어져 있는 강바닥과 같은 것이다.

한 나라가 다른 나라와 싸우는 것은 힘으로 자기 나라에 유리한 상태로 만들려 함에 있다.

무지와 야만이 인류를 항상 환멸로 이끌러 왔고 앞으로도 이끌것이며 폭력의 방법으로 이끌어 왔고 지금도 이끌어가고 있습니다.




탐욕은 폭력을 만들고 모두에게 해악이 됩니다.

스스로 노예로 만족하며 살기보다 극복하여 사람다운 세상을 만들어야 합니다.

그것은 대중이 짐어져야 할 책임이며 권리이자 의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