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 있는 자들은 죽음을 두려워 한다.

2014.06.22 22:06



정신적인 삶을 살아갈수록 죽음에 대한 두려움은 줄어든다고 합니다.

다른 사람에게 죽음은 그의 정신이 육체로부터 해방이 되는 것 입니다.

자신의 삶을 지탱해 주는 것들은 결코 소멸되지 않습니다.

탐욕과 이기심에 살수록 죽음의 두려움은 더 강해 집니다.





죽음이 우리가 잠잘 때의 상태라고 가정 한다면,

죽음은 더 좋은 삶으로 넘어가는 과정으로 인식해야 합니다.

잠잘 때의 상태가 영원히 계속 되는 것이라고 한다면 무서움은 전혀 두려울 것이 없습니다.





죽음은 빠르든 늦든 반드시 찾아올 것이므로, 

우리는 죽음을 맞을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선하게 사는 것에 있습니다.




우리가 살아 있는 동안 영적인 삶을 산다면,

죽음은 불행이 아니라 행복이 될 수 있습니다.



이제 그대의 삶을 바꾸어야 할 시간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