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기분을 맞추기 보다는 확신을 가지고 '아니오'라고 말해야 합니다.

2013.12.16 23:28


Canon | Canon EOS 50D | Manual | Pattern | 1/320sec | F/6.3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1:04:23 06:44:16


다른 사람들의 의견,비난,오해 때문에 자신의 소신을 굽히는 자는 

공직을 맡을 자격이 없는 사람 입니다.

많은 사람이 의심해도 자기 뜻을 굽히지 말아야 하며,

자기 의견만 옳다고 남의 의견을 무시하지 말아야 합니다.







자기 소신대로 살아갈 수 있는 것만이 유일한 성공에 비결 입니다.

죽음의 그늘이 골짜기에 있다 해도 둘에 둘을 더하면 여섯이 되지 않는것과 같은 이치 입니다.





확신을 갖고 '아니오'라고 말하는 것은 다른 사람의 기분을 맞추기 위해,

문제의 소지를 피하기 위해 '예'라고 말하는 것보다 바람직하고 훌륭합니다.






우리는 어릴때부터 다른 사람을 기쁘게 해야 한다고 배워 왔습니다.

시끄럽게 만들고 싶지 않아서 자신의 양심을 속이면서도 

남의 기분에 맞추려하고 이런 습성에서 벗어나지 못합니다.

남의 비위를 맞추기 위해 '예'라고 하거나 입을 닫아 버릴수록 자신의 가치관은 상실하게 됩니다.





가장 확실한 실패는 모든 사람의 비위를 맞추려 애쓰는 것에 있습니다.

일은 하는 데는 남들이 싫어하게 만들어서도 안 되지만,

그렇다고 남들의 비위만 맞추어서는 더더욱 않됩니다.

자기 뜻을 굽혀 남을 기쁘게 하는 것은 지조를 지켜서 남의 미움을 사는것만 못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