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에 대한 평가는 언제나 정확하지 않다.

2015.07.25 09:07



부족하고 부족한 사람은 남에 허물을 들춰내고 더 확대하는 버릇이 있습니다.

진실로 남에 대하여 알면 알수록 모르겠다고 말하는 것이 정답이 될수도 있습니다.

사람들은 남에 대하여 관심을 가진듯해도 알고 보면 별로 관심이 없습니다.

남의 내부에서 일어난,그리고 일어나고 있는 일은 아무도 알수 없기 때문 입니다.









우리는 자주 남을 평가하며 어떤 사람은 이렇고,저렇다고 말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인간의 정신 상태는 강물처럼 쉬지 않고 흘러가고 있습니다.

내일의 그는  오늘의 그가 아닙니다.

어리석었던 사람은 현명해지고 나쁜 사람은 착한 사람이 되며,그 반대인 경우도 있습니다.

인간은 심판할 수는 없습니다.

심판한 순간 그 사람은 변해가도 있을 테니까.....








입장을 바꿔 생각해 보지도 않고 그를 이러쿵 저러쿵 비난해서는 안 됩니다.

어쩌면 남에 잘못은 용서하고 자신에게는 아무것도 용서하지 말아야 합니다.

나도 악을 행하는 것을 원하지 않지만 스스로 억제하지 못함을 잘 알고 있습니다.









만약 그대가 자신의 단점을 알고 그것을 고치려고 노력한다면,

남을 비난한다던가 하는 생각은 전혀 머리에 떠오르지 않을것이고 또 그럴 겨를도 없을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진실한 삶으로 일관하는 자는 타인의 칭찬을 필요로하지 않는다.

2015.07.23 07:11



내부가 빈약한 사람은 남에 칭찬을 듣기 위해 행동을 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사람들은 자기의 육체적인 온갖 욕망을 위해 많은 악을 행합니다.

남에게 칭찬을 받기 위해,세속적인 칭찬을 받기 위해 더 많은 악을 행합니다.

우리는 대부분 남과 비슷한 사람이 되기 위하여 비용을 지출합니다.

진정한 내적 삶으로 일관하기란 어렵습니다.






악은 악이기를 멈추지 않는다,

세상 사람들은 말합니다.

'우리가 생각하는 대로 생각하라.우리가 믿는대로 그대로를 믿어라.

우리가 먹거나 마시거나 하는 것처럼 먹고 마셔라.우리와 같은 옷차림을 하라.'

보다 총명하고 보다 선량한 사람이 되기 위하여 자기의 영혼을 위한 가르침에 따르는 것이 좋습니다.






자기 명예가 아니라 영혼을 위해 길을 걸어야 합니다.

사물을 독립적으로 생각하지 않는 사람은 타인의 생각을 따라 간다고 합니다.

사람들 앞에서 자기를 드러내기 위해서 당신은 그들 앞에서 자신을 칭찬하거나 매도 합니다.

남들의 생각을 쫓아서 사는 것이 아니라 나 자신의 생각을 쫓아서 행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모든 사람들이 우리를 칭찬하는 일은 절대로 없을것 입니다.






진실한 삶으로 일관하는 자는 남의 칭찬을 구걸하지 않습니다.

마음이 편안한 사람이 되고 싶거든 세상 사람들이 아니라 신의 뜻에 따라야 합니다.

신을 믿지 않는 방법은 언제나 세상 사람들의 견해를 옳다고 인정하고 자기 내부 목소리에

아무런 의미를 두지 않는것에 있습니다.

자기의 삶에 계명, 즉 신의 뜻을 존중하기 위하여 사는 방식으로 살도록 스스로를 가르치고 

길들여야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사람들은 타인의 결점을 쉽게 비난하지만, 자신의 결점을 고치는 일은 좀처럼 하지 않는다.

2015.07.20 08:49



사람들은 남들에게 관심이 많은듯해도 알고 보면 타인을 비난하는데 혈안이 더 많은듯 합니다.

자신을 보지 못하는 자는 자신의 결점보다 남에 결점이 더 크게 다가오는것 입니다.

자신도 사랑하지 않는 덜 떨어진 비난하는 자는 자신을 고치려고 하지 않습니다.

비난하기 전에 자신의 결점을 고치려는 노력을 등한히 하면 안됩니다.

자신을 진실로 사랑하는 사람은 남에 결점을 보고 말할 시간은 없습니다.

남에 단점보다는 장점을 살려주어 그것을 발전시키는 것에 그 목적이 있는것 입니다.

자신을 사랑하지 않고 이기심과 탐욕에 사는 사람은 자신과 타인을 죽이는 사람임에도​ 깨닫지 못합니다.

생각해보면 나를 진실로 생각해주고 배려해 주는 사람은 극히 드문 사실 입니다.

진정으로 타인을 생각하고 배려하려 삶을 영위하고 있는지 자신을 살피는 시간이 ​되어야 합니다.

자신을 보는 사람은 자신의 성장에 더 많은 노력을 경주 합니다.

어리석은 탐욕에 무리들은 자신도 남에게도 해가 되지만 자신을 깨닫지 못하고 일생동안

남에 결점은 나에 행복이라고 생각하며 ​공격과 비난에 온 힘을 투자 합니다.

일생동안 비난으로 자신을 버텨온 당신은 참으로 위대 하였습니다.

이제 자신을 보셔야 할 시간이 되셨습니다.

남을 비난하기 전에 먼저 자신을 비난하고, 비난하는 연습을 하십시요.

타인은 그대의 비난으로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는 더불어 같이 나아가야 하는 존재이지 비난하고 무관심하고 미워할 대상은 결코 아닙니다.

남에 비난은 결국 자기를 비난하는 것과 같습니다.

왜 그대는 일생동안 자신을 자학하며 살아야 하는 것인지 스스로 자문해 보십시요.

그대가 태어난 이유는 사랑하고 더불어 생명과 생명끼리 아름다운 찬가를 부르기 위해

이 자리에 선것임을 잊어서는 안됩니다.​

그대는 본래부터 천사였음을 잊고 있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