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의 아이가 다른 아이를 괴롭히지 않도록 하라.

2013.02.15 23:27

 

OLYMPUS IMAGING CORP. | E-520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5.6 | +0.30 EV | 42.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0:04:01 10:56:51

 

신세대 부모들은 다른 아이를 때리고 왔을때 칭찬을 하고,

맞고 왔을때 흥분하고 아이를 꾸중한다고 합니다.

우리가 어렷을때 다른 아이를 때리면 부모는 자녀와 함께 용서를 빌어야 했습니다.

신세대들은 무언가 너무 잘못된 교육을 시키고 있는것 입니다.

자녀의 기를 살려주기 위하여 어린 친구를 괴롭혀도 용인되는 것은,

어릴적부터 타인을 가볍게 생각하는 풍조를 암묵적으로 심어주어,

자신의 이기심과 탐욕심만 키워 부모도 몰라보는 사람을 만들게 되는것 입니다.





나에 아이가 다른 아이를 괴롭히지 않도록 교육해야 합니다.

한 가정이 흔들리게 되면 자녀도 맘대로 자라게 됩니다.

사랑없이 자란 자녀는 자신의 이기심만 자라 납니다.

자녀를 기능주의적 교육에 맡겨 가장 소중한 사람을 잃게 만들었습니다.

우리는 모두 야수를 만들고 있습니다.

사랑과 나눔에 질서가 아니라,힘에 의한 본능에 질서를 강조하게 된것 입니다.





다른 아이도 우리 아이와 같은 꿈과 사랑속에 자란 자녀 입니다.

부모의 탐욕으로 길들여진 아이들은 오늘도 다른 아이를 힘들게 합니다.

아무런 양심에 가책도 없이 우리 어린이들은 인간 생명을 경시하는것에 길들여지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의 패배자를 만들기 위하여 모두 일등주의자를 만들고 있는것 입니다.




다른 아이가 아프면 그대 아이는 그 아이와 같이 있어야 합니다.

상대가 힘들어 할때 그대의 아이는 그 아이를 위해 노력하는 법을 가르쳐야 합니다.

혼자만에 기쁨과 탐욕에 길들여지기 전에 그 아이와 같이하는 생활를 가르쳐야 했습니다.

상대가 아파할때 나에 아이는 눈물이 흘려져야 합니다.

우리 모두의 자녀는 너와 내가 구분되어 성장하는 것이 아니라,

사랑안에서 서로의 능력대로 아름다운 노래를 불러야 합니다.

한 사람이 기쁨에 있을때 또 다른 아이도 기쁨이 되어야 합니다.

한 아이가 고통에 힘들어 할때 그대의 아이도 마음으로 아파해야 합니다.





그대의 아이와  나에 아이가 같이하는 시간이 되어야 합니다.

나에 아이의 기쁨이 상대 아이의 고통으로 즐거워 하는 우리는,

가장 불쌍한 교육을 하고 있는것 입니다.

우리의 미래는 아이들의 꿈과 사랑안에 있는것 입니다.


과학자의 서재

저자
최재천 지음
출판사
명진출판사 | 2011-08-05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시인의 감성을 가진 과학자가 말하는 꿈과 방황 이야기!미래 세대...
가격비교


자녀를 정직한 아이로 키워라.

2012.11.26 23:03



우리에 가정은 정직하게 살기를 가르치지 않습니다.

어린이들도 정직하게 사는것을 바보라고 생각 합니다.

우리 사회는 거짓과 타협하는 사회가 되었습니다.

그대의 자녀는 정직한 아이로 키워야 합니다.

 

 

 

우리 사회는 불공정한 사회 입니다.

거짓과 수단방법 가리지 않고 결과만 중요하게 보는 사회 입니다.

우리는 진정 소중한 것을 잊고 있습니다.

 

 

 

부정직한 사회는 사회부패와 공정한 사회를 만들지 않습니다.

정직과 성실하게 사는 사람은,

땀과 노력 그리고 과정을 소중하게 생각 합니다.

부정직한 세상에는 삶의 고통이 배가 됩니다.

우리가 옳바르게 살지 않는다면 우리에 미래는 결코 없습니다.

 

 

 

 

자녀는 더 이상 그대의 소유가 아닙니다.

하나에 인격체로서 사랑과 나눔으로 성장해야 합니다.

무관심과 부정직하게 커가는 자녀는 우리 사회에 적이 됩니다.

 

 

 

 

더 이상 우리사회가 청렴지수가 낮아지지 않도록,

정직한 사람이 출세하고 인정받는 사회가 되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우리사회에 흐르는 부정직한 탁류는 하루 아침에 바뀌어지지 않습니다.

부모가 이젠 정직하게 살아가야 합니다.

기성세대가 옳바르게 살지 않는다면,

미래는 암흑과 같습니다.

 

 

 

 

자녀를 정직하게 키워야 합니다.

더 이상 무관심과 세상에만 귀기울이는 사람들을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사랑과 평화가 숨쉬는 따스한 세상은 정직과 성실속에 피어 나는것 입니다.

타인이 우리에 자녀와 사회를 만들지 않습니다.

 

 

 

 

나에 부정직한 삶이 우리 모두를 해치는것 입니다.

희망을 먹고 사는 아이

2011.02.23 13:52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는 아무것도 없습니다.

세상도 멋진 얼굴도 그리고 머리도 없습니다.

나는 남이 알아주지 않아도

작은 꿈이 나를 지켜주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나를 못나고 어리석다고 합니다.

타인이 나를 바보로 취급하고 병신이라 말해도

나는 기분이 나쁘지 않습니다.

나는 타인과 비교하면 모두가 부족합니다.

내가 내 세울것 없는 미약하고 천한 사람이라도,

나에겐 꿈이 매일 매일 자라고 있습니다.




나는 사랑 입니다.

나는 사랑이라는 꿈을 먹고 여리되 여린 떡잎을 보며,

혼자 비바람과 폭풍우를 맞고 있습니다.

모두가 헛되고 헛된 삶을 살아도  오늘 하루 한 순간이라도,

사랑에 빛이 가슴에 자라길 기도 합니다.





자신에게  풍요와 기쁨을 주지만,

사람들은 모두가 이구동성으로 버립니다.

세상을 장식해야 옳다고 떠듭니다.

사랑은 혼자 있는둣 해도 외롭지 않습니다.

희망이라는 순간에 싹은 영원히 숨쉬는 마음에 고향입니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생동안 허상만 쫓다가 나는 ....  (0) 2011.02.24
나는 자리를 앎니다.  (0) 2011.02.24
소중한 사람은 대체가 불가능합니다.  (0) 2011.02.24
사라지고 사라지고...  (0) 2011.02.23
봄은 ....  (2) 2011.02.23
희망을 먹고 사는 아이  (0) 2011.02.23
별이 ....  (0) 2011.02.23
마음에 추억으로 살고 싶다.  (0) 2011.02.23
둘이 걸었네.  (0) 2011.02.23
인생이 망가지기 시작하면....  (0) 2011.02.23
소통을 그리워 하는 사람에게 ....  (0) 2011.0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