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에 별은 자신의 가슴속에 있다.

2014.01.25 23:09




꿈은 외부에 있는것이 아닙니다.

반짝이는 별은 하늘에 있는 것만이 전부가 아닙니다.

우리 마음에 별은 자신의 가슴속에 있습니다.

우리가 희망과 사랑이 있는한 절망과 아픔속에서 피어 납니다.





때로 고통이 나를 짓눌려 숨을 쉴 여력이 없어도 그래도 몸부림쳐야 합니다.

살아있는 한 내 삶에 최대한 노력을 하는것이 나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이기 때문 입니다.

탐욕과 이기심에 빠져 사는것이 나에 별을 심는것은 더 더욱 아닙니다.

나에 별은 기껏해야 세상을 채우는 것이 아닙니다.





별은 저 높고 높은 하늘의 어둠속에서도 유난히 자신의 빛을 발합니다.

길을 잃고 허우적거리는 어느 목동의 가슴에 아름다운 사랑에 길을 만들어 주고 있는지 모릅니다.

마음에 별은 나 혼자만의 것이 아닙니다.

모든이의 가슴에 빛나는 별은 묵묵히 자신을 태우고 있습니다.

인생에 작은일 하나가 모두의 가슴속에 별이 됩니다.






자신의 별은 자신의 가슴속에 있습니다.



보고 싶은 사람이여,하나 하나가 그리움의 별이 됩니다.

2011.12.18 11:38

이 밤도 서로 멀리 떨어져 살고 있는 사람들을 생각 합니다.
몸은 떨어져 있으나 마음만은 항상 그대 곁에 있습니다.
눈물이 나오기 시작 합니다.
같이 있어야 하는데 우리는 이렇게 헤어져 있어야 합니다.
아직은 아닌데 환경은 우리를 아프게 합니다.


어떤 사람은 매일 만나서 괴롭고, 어떤 사람은 그리워서 가슴이 메어집니다.
우리는 가슴 하나로 살아가는 밤 하늘에 별입니다.
그리움 하나로  살며서 그대를 생각하는 마음은 가슴에 가슴에 쌓여만 갑니다.


말하기엔 너무 깊고 깊은 그리움 입니다.
산다는 것은 이별의 아픔을 알기에 평범한 삶에 희망마져 이들에게는
고통이 되는지 모릅니다.
바라보는 마음에는 작은 눈물이 됩니다.
아 이렇게 그리움으로 살아가는 이들에게 나는 무엇이란 말인가?



겨울에 바람이 일고 있습니다.
가족의 한 사람이 엄동설한에 있으면 모두는 가슴으로 아파하는 법입니다.
이국에 그 작은 씨앗이 무엇을 할수 있을까?
메어지는 어미의 마음에는 가슴에 가슴에 눈물이 가득 고입니다.
말없이 쳐다보는 나그네의 마음에는 ....



보고 싶고 보고 싶은 그리운 이여!
나 눈물로 그대를 가슴에 쓰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제 헤어지지 않습니다.
세상이 우리를 아프게 하여도 이제는 떨어지지 않습니다.
사랑으로 한 떨기 촛불을 만듭니다.



더 이상 우리는 멀리서 그리움으로 살수가 없습니다.
나는 버틸수 없습니다.
사랑하는 그리움의 날개가 별이 됩니다.
서로가 사랑이라는 그리움의 별을 수놓아 편지를 씁니다.
삶이 우리를 아프게 하여도 이 순간을 알기에 다음에는 나를 없앨것 입니다.




그림을 그립니다.
지우고 다시 그려 봅니다.
살아 있으매 감사를 드립니다.
나는 나는 한 떨기 그리움에 떨고 있는 등불입니다.

마음에 별이 되어..

2011.10.01 18:09

OLYMPUS IMAGING CORP. | u720SW,S720SW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500sec | F/6.3 | 0.00 EV | 6.7mm | ISO-64 | Off Compulsory | 2007:04:07 12:47:34




그리운 눈동자 하나

가슴하나 옆에 두고

나를보면,

별들이 웃음져 떠오르는 그리움되어....

 

 

 

 

마음은 마음은 외로운 방랑자,

어디를 찾고 있는지 알수 없지만,

마음은 별이 된다.

 

 

산다는 것은 별을 하나씩 두고 사는것,

인생은 별을 수없이 만들어 나눔을 가지는것

나는 오늘도 또 하나에 작은 별을 만든다.

어떤날에는 온통 먹구름이 별을 가려

그리움의 가슴에 별을 만든다.

 

 

할머니가 무릎에서 키웠던 손자들의 별들은

초롱 초롱 빛나던 순수의 열매가 주렁 주렁 열어,

성년이 된 지금도 밤이 되면 소망을 따는 별지기가 ...

 

 

 

 

마음에는 별이 자란다.

사랑과 이해와 나눔과 용서와 배려가 하나가 되어,

별이 된다.

 

 

 

별 하나에 가슴이 옹알이가 되어,

아름다운 눈동자가 된다.

 

 

낮이면 모두에게 눈은 빛이 된다.

사랑에 햇살이 비추면,

여린 가슴을 열고 맞는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대방의 잘못이 아닙니다.  (0) 2011.10.02
내가 여자라면....  (0) 2011.10.02
대가란  (4) 2011.10.01
나를 이기는 것은 세월을 즐기는 것이다.  (0) 2011.10.01
사랑의 강되어...  (0) 2011.10.01
마음에 별이 되어..  (0) 2011.10.01
늙지 않는 마음이 되자.  (4) 2011.09.26
걷자  (0) 2011.09.26
세상을 얻는 자들은...  (0) 2011.09.26
만나고 싶다.  (2) 2011.09.26
사람을 잘못 만나면....  (0) 2011.0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