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

2020. 10. 25. 23:28

 

자기 운명에서 바꿀 수 있는게 하나도 없다. 

운명은 아이스킬로스의 거북과 같다.

오라 하지 않았는데도 오는 것,그것이 운명이다.

그분께서는 너희의 머리까지 다 세어 두셨다.

수명,행동,재산,지식,죽음,모든 것이 어머니 뱃속에서부터 정해져 있다.

사람은 제 운명을 목에 붙이고 다닌다.

매달려 죽도록 태어난 자는 물에 빠져 죽지는 않으리라.

운명은 사람의 눈과 귀에는 두 손을 올려놓고,다섯 번째 손가락은 사람의 입에 올려 놓으며

"입 다물러!"라고 말한다.

쟁기를 매지 않는 소가 어디로 가겠는가?

네가 가길 원하는 곳으로 가라.네가 마땅히 죽어야 하는 곳에서 죽어라.

사람을 종종 피하려고 택한 길에서 제 숙명을 만난다.

목이 부러져야만 하는 자는 어둠 속에서 계단을 찾는다.

주근깨를 피부와 떼어 놓을수 없듯이 네 운명도 마찬가지다.

제 운명을 손에 뻗는 것은 운명의 냉혹함을 달래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자와 집  (0) 2020.10.31
독서에 대하여  (0) 2020.10.30
인생의 의미와 인생 활용  (0) 2020.10.29
조급  (0) 2020.10.29
유사함  (0) 2020.10.26
운명  (0) 2020.10.25
돕다.  (0) 2020.10.24
반역  (0) 2020.10.23
고백하다.  (0) 2020.10.22
으뜸  (0) 2020.10.21
약혼  (0) 2020.1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