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결

2020. 9. 21. 23:10

 

순결은 시프리스가 시들지 않게 보호해주는 꽃이다. 

순결이 아름다움과 결합되는 것은 드문 일이다.

말로만 처녀일 것이 아니라 처녀로 보여야 한다.

어린 처녀가 순결을 잃어버리는 것은,다시는 되찾지 못하는 보석을 잃어버린 것과 마찬가지다.

양초로는 돈도 옷감도 처녀도 지키지 못한다.

처녀의 마음은 어두운 숲과 같다.

교회 한 채를 태운 죄보다 처녀를 중상 모략한 죄가 더 크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앙과 종교  (0) 2020.09.26
노력  (0) 2020.09.25
능력  (0) 2020.09.24
경쟁  (0) 2020.09.23
자녀와 부모  (0) 2020.09.22
순결  (0) 2020.09.21
추락  (0) 2020.09.20
부재와 존재  (0) 2020.09.18
문체  (0) 2020.09.17
행복  (0) 2020.09.16
느림  (0) 2020.09.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