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사람은 바로 나야

2019. 10. 4. 22:33

 

 

나는 "왜 누군가 그 일을 하지 않을까?"늘 궁금해 했다.그러다가 내가 바로 그 누군가임을 알게 되었다.       --         릴리 톰린 ---

 

 

 

 바닥에 쓰레기가 떨어져 있는 것을 보고 쓰레기를 버린 사람을 욕하거나 왜 아무도 그걸 치우지 않는지 짜증내면서 그냥 지나쳐 버린 적은 없는가?잠시 허리를 굽혀 쓰레기를 줍고 쓰레기통에 버리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그것이 다른 사람이 할 일이라고 생각하고 그냥 지나쳐 버린다.물론 그것은 환경미화원이 해야 할 일이기도 하다.하지만 우리가 각자 단 한 개라도 쓰레기를 줍는다면 거리는 금세 깨끗해질 것이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친구들과 하는 즐거움  (0) 2019.10.09
적극적으로 행동하라.  (0) 2019.10.08
배움  (0) 2019.10.07
함께 식사하는 즐거움  (0) 2019.10.06
일과 오락  (0) 2019.10.05
특별한 사람은 바로 나야  (0) 2019.10.04
좋은 습관과 나쁜 습관  (0) 2019.10.03
시야  (0) 2019.10.02
인격은 저절로 빛나는 것  (0) 2019.10.01
소소한 일에 초연해지자.  (0) 2019.09.30
도움이 되는 말  (0) 2019.0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