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히 있어도 괜찮아

2019.09.23 22:55

 

 

할 말이 없는 것은 문제가 아니다.할 말이 없으면서 굳이 말하겠다고 나서는 것이 문제다.             --       화자 미상   --

 

 

 

 

잠시도 쉬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는 사람과 함께하고 싶어 하는 사람은 별로 없다.

이런 사람들은 말이 많고 시끄러울 뿐,귀담아 들을 만한 내용은 하나도 없는 경우가 

대부분으로,누구라도 핑계를 대고 그에게서 벗어나고 싶어 한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창문 너머  (0) 2019.09.28
눈물을 흘릴 때도 있다.  (0) 2019.09.27
그 무엇도 바라지 마라.  (0) 2019.09.26
열망하고 노력하라,  (0) 2019.09.25
정상에 섰을 때  (0) 2019.09.24
조용히 있어도 괜찮아  (0) 2019.09.23
우리가 먹는 것  (0) 2019.09.22
자유  (0) 2019.09.21
단체  (0) 2019.09.20
우정이라는 선물  (0) 2019.09.19
쉽게 얻는 것들  (0) 2019.0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