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는 허물이 될수도 있지만 나를 완성하는 과정이 될수도 있다.

2015.10.19 09:10



저는 어렷을때 넉넉함 속에서 자란 탓인지 뭐하나 잘못이 있거나 실수를 하면 낙담을 많이 하였습니다.

살면서 수없이 깨어지고 엎어지고 이루 형언할 수 없는 상황을 많이 겪게 되었습니다.

정신적인 아픔은 하루 하루 자신과 싸움 속에서 수십년을 보내야 했습니다.

실수는 나를 나답게 만들고 나를 완성하는 길을 제시해 줍니다.




옛날에 비하면 현실은 불편하지만 나는 과거 어떤 시절보다 행복 합니다.

실수를 통하여 나를 확장하는 계기가 되었고 나를 찾는 시간이 되었기 때문 입니다.

실수는 허물이 될수가 있느나 실패한 인생이 될수가 없습니다.

세상을 많이 얻은자가 실제로는 실패한 인생이 대부분 입니다.





사람은 누구나가 실수를 저지릅니다.

자신의 주장이나 행동에 조금의 어긋남도 없다고 단언할 수 있는 사람은 과연 얼마나 될것이며,나는 말실수조차 단 한번도 한적이 없다고 맹세를 할수 있는 사람은 몇이나 될까? 

남에 잘못을 저지르면 그가 스스로 잘못을 인정하고 이를 고치길 바라지만,

막상 자신이 잘못을 저지르면 온갖 핑계를 대며 발뺌하거나 남에게 책임을 떠넘기기에 급급하다.





잘못을 했다면 용감하게 책임을 져야 합니다.

이는 우리 각자가 짊어져야 할 책임이자 의무 입니다.

무조건 잘못을 숨기려고 하거나 빠져나갈 이유를 찾는데만 급급하다 보면,

결국 여러분이 저지른 그 잘못이 여러분의 발목을 옭아매어 성공으로 나아가는 발걸음을 늦추게 할것 입니다.




완벽을 기하는 과정이란 사실 무수히 많은 실수와 잘못 속에서 앞으로 나아가는 과정을 말하며,그 과정속에서 실수를 없앴을때 비로서 위로 올라가는 길을 찾을수 있다.

학교에서 배운 지식만으로는 성공한 인생을 살 수가 없다.

기나긴 인생길에서 자신만에 길을 가려면 끊임없이 실수를 줄이려는 지혜가 필요합니다.


자신의 허물을 알고 있는 자만이 남의 허물에 너그럽다.

2015.08.31 08:50


Canon | Canon EOS 5D Mark II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80sec | F/4.0 | 0.00 EV | 90.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0:07:10 08:20:34


자신을 알지 못하면 남에 대하여 비난과 불평불만이 많아 집니다. 

어리석은 사람일수록 자신의 허물을 보지 못하고 남에 단점만 보게 되는것 입니다.

자신의 허물을 아는 사람은 타인의 단점보다 장점을 보게 됩니다.




무슨 일이든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한다면 우리가 그들에 대해 품고 있었던 증오의 감정에서 벗어날 수 있다.또한 남을 자신의 처지에 놓고 생각할 수 있다면 우리의 오만한 마음은 사라질 것이다.

남을 용서할 줄 모르는 사람은 자신이 건너야 할 다리를 파괴하는 사람과 같다.

왜냐하면 누구에게나 용서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우리는 남에 잘못에 대해서는 쉽게 비난하지만 자기 안에서도 언제나 그와 똑같은 잘못과 죄를 발견한다.설령 그것과 같은 죄를 범한 기억이 없다해도 잘 찾아보면 그보다 더 나쁜 죄를 발견할 수 있다.

만약 남이 모욕하는 말을 하거든 아랑곳하지 말고 생각도 하지 말라.

그러나 만약 너희가 남을 모욕하는 말을 하였다면 자신의 행위를 돌아보며 모욕한 자와 완전한 화해를 이룰때까지 마음을 놓지 말고 노력하라.





깊은 강은 돌을 던져도 조용하다.

모욕을 당했을때 몹시 흥분하는 신앙인은 강이 아닌 웅덩이에 불과 합니다.

만약 네가 모욕을 당하거는 그것을 참고 견디며 상대방을 용서할 가치가 있는 사람이 되는것이 현명  합니다.우리는 모두 흙으로 돌아간다는 것을 생각하며 겸허하게 살자.

살이타서 재가 되기 전에 머리에 재를 뒤집어쓰고 참회하자.




잠시만 생각해도 우리는 자기 안에서 무언가의 죄를 발견하게 될 것이다.

허물을 벗지 못하는 뱀은 죽는다.관점을 바꾸지 않으면 마음도 이와 같다.

2014.08.16 12:00



애벌레는 몇 번의  허물을 벗어야 성충이 됩니다.

뱀도 허물을 벗지 못하면 죽는다고 합니다.

허물을 벗지 못하는 뱀과 마음의 관점을 바꾸지 못하는 사람은 죽은 것과 같습니다. 

 

 

 

 

나를 이기지 못하면 나에 틀에서 벗어날 수 없습니다. 

살기 위하여 나를 부정하고 새로 거듭 태어나야 합니다.

인생이 나 안에 천착되면 나는 문제를 발생하기 시작 합니다.

 

 

 

마음을 바꾸지 않으면 나는 살아 있어도 살아 있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는 매일 허물을 벗어야 합니다.

탐욕과 이기심이라는 허물을 벗어야 합니다.

우리를 지배하는 욕심에서 벗어 나려면  매 순간 싸워 이겨야 합니다.

 

 

 

 

오늘 하루도 나에 외피를 벗기 위하여 노력을 투자 하십시요.

비움과 나눔은 허물을 통하여 성장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