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너리즘을 파괴하라.

2014.01.19 12:23




사람들은 길들여지는 것에 익숙 합니다.

형식과 관심에 익숙해지면 우리는 매너리즘에 빠지게 됩니다.

인간이 전진할 수 있는것은 초심을 잊지 않는것에 있습니다.

신앙을 믿거나 삶에 모든것은 길들여지면 나를 바로 세워야 합니다.






나를 나답게 하는것은 매몰과 침체에 있는것에 있는것이 아니라,

부단한 노력과 나아가는 힘이 필요 합니다.

익숙해 진다는 것은 어쩌면 내가 정체되어 감을 말하는것 입니다.

노력하는 자는 매너리즘을 경계해야 합니다.





세상에 빠지는 것은 나를 매너리즘에 빠져 헤어나올수 없는 늪이 됩니다.

자신을 사랑하는 사람은 초심을 잃지 않으려고 중단없는 노력을 투자 합니다.

모든것의 실패는 매너리즘에 빠져 초심을 잃었기 때문 입니다.

자신을 살피지 못하는 자들은 한결같이 올챙이 시절을 잊습니다.

사랑하지 않는 자들은 자신을 채찍질하지 않습니다.






처음 출발한 시간으로 돌아가야 합니다.

나에 모습으로 돌아가야 합니다.

매너리즘에 빠지는 것은 탐욕과 이기심에 안주하려는 못된 습관 때문 입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이 땅은 초심으로 하루 하루를 이끌어야 합니다.






불행하게도 우리는 매너리즘에 빠져 살고 있고 한 시간도 나에게 채찍을 들지 않았습니다.

이기심은 자신과 모두를 파괴 합니다.

2014.01.18 10:30



현재를 살고있는 사람들은 오직 이기심과 탐욕에 길들여져 있습니다.

모든것을 자신의 이해타산에 따라 움직 입니다.

갈수록 메말라가는 정과 무관심은 우리 스스로가 만든것 입니다.

이기심은 자신을 지켜줄것 같아도 우리 모두에게 고통을 안기고 있는것 입니다.





인간은 불완전하여 탐욕속에 안주하려 합니다.

생명있는 모든것은 더불어 살때 행복이 만발 합니다.

잠깐동안의 탐욕이 길고 긴 우리에 인생길을 파괴하고 있는것 입니다.




이기심은 진정 우리의 편이 아닙니다.

모두에게 잊혀지고 버려지는 현실을 만드는것 입니다.

우리에 육은 우리 모두를 아프게 합니다.

나눔이 없는 이기심은 나를 지켜줄것 같아도 얻은것은 모두와 분리가 됩니다.





우리를 살리는 것은 이기심이 아니라 관심과 나눔에 있습니다.

이기심에 길들여진 우리에 삶을 이제 바꿔야 합니다.

관심과 나눔으로 사랑이 넘쳐나는 시간이 되어야 합니다.




타인이  먼저가 아니라 내가 먼저 실천하는 삶이 되어야 합니다.

우리에 인생 우리가 지키고 가꾸는것 입니다.

자신을 사랑하지 않는 인간은 이기심에 자녀 입니다.

형식을 파괴하라.

2013.09.28 08:55




우리나라는 유교주의 사고방식이 지배하는 사회 입니다.

모든것을 보이는 형식에 맞추어 지는것 입니다.

참됨은 기교와 형식이 아닙니다.

신앙도 대부분이 율법주의자들처럼 모두 형식에 맞추고 있습니다.




진솔함은 형식이 없습니다.

탐욕은 형식이 됩니다.

그대 삶에 형식이 많으면 많을수록 어려워 집니다.

상대에 대한 사랑은 어떤 절차와 형식을 요구하지 않습니다.

외부적이고 형식적인 삶이 많은것은 모두가 다시 한번 생각해야 합니다.




우리에 나눔을 막는 어떤 형식도 거부해야 합니다.

따스한 그대 마음 하나로 작은 행복에도 웃을수 있는 우리가 되어야 합니다.

좋은 음식과 좋은 옷을 입고 좋은 위치에 있어야 행복이된다는 생각은 또 다른 마음에 형식 입니다.

우리는 참된 사랑에는 관심이 없습니다.

형식은 사랑을 주지 않습니다.






그대가 모든 형식에 맞는 삶을 가졌어도 불행하면 그것은 불행한것 입니다.

그대가 형식을 갖추지 못했어도 행복하면 행복이 되는것 입니다.

그대는 진정 소중한 무엇을 잃고 살고 있습니다.

그대 삶을 빛나게 해주는 것은 외부로 보이는 형식이 아닙니다.

침된 행복은 무형식에 형식 입니다.




이제 그대는 형식에 옷을 벗어야 합니다.

순수와 사랑의 옷을 입고 삶을 영위하는 사람이어야 합니다.

형식은 기대를 지켜주는 것이 아니라 파괴하고 있는것 입니다.

이제 자신에 대해  진솔해 지는 시간이 되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