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은 흘러가야 한다.

2012.03.10 13:29


물을 막아서 멈추지 않는다.

인간이 자연의 법칙을 어길수 없다.

물은 멈출수 없다.

 

 

 

흘러가야 한다.

넓고 큰 강과 바다로 전진해야 한다.

막아서 막아지는 것이 아니다.

물은 흘러가야 한다.

세상의 힘으로 막을것 같아도 물은 흘러야 한다.

 

 

 

가야 한다.

썩은 물은 자연스레 바꾸어져야 한다.

세월과 시간은 말하지 않아도 걸러서 내려가야 한다.

 

 

 

흘러가지 않는 물은 모든것을 오염시킨다.

더 이상 버틸힘이 없다.

흘로가야 한다.

 

 

맑고 깊고 넓게 쉬지않고 가야 한다.

오늘 내려가지 않으면,내일이라도 가야 한다.

물은 흘러가야 한다.



  •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2.03.10 18:3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늘도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BlogIcon 모르세 2012.03.10 19:35 신고 수정/삭제

      오늘 하루도 빛과 사랑으로 엮어가는 시간이 되세요.

  • Favicon of https://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2.03.12 19:1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물이 흐르지 못하면
    사람도 썩게 되는 법이거늘...
    왜 자꾸들 그렇게 물의 흐름을 좌지우지하려드는지....

    •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BlogIcon 모르세 2012.03.12 20:17 신고 수정/삭제

      오늘 하루도 빛과 사랑으로 엮어가는 시간이 되세요.


  • Favicon of https://ifsayis.tistory.com BlogIcon 읻프 2012.03.13 11:1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막아서 더 전진할 수 있는건 없는 것 같습니다.

    물도 사랑도 시간도 다 흘러야하지요 ^^ 좋은하루 되세요 ^^

    •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BlogIcon 모르세 2012.03.14 10:58 신고 수정/삭제

      오늘 하루도 빛과 사랑으로 엮어가는 시간이 되세요.

말을 끌고 갈수는 있어도 물을 먹일수 없다.

2011.07.18 22:13


인도를 할수는 있어도 가고 않고는 그대의 몫이다.

말할수는 있어도 마음으로 받아 들이고 않고는 그대의 자유의지에 달렸다.

살아있는 모든 것들이 자신을 자유스럽게 인도하여도 스스로 얽매임과 탐욕에 노예가 되었다.

 

 

 

처음에 나는 외부의것 때문에 우리의 삶이 고통인줄 알았다.

어떤자는 처음부터 가진것이 없어서 그렇다 하고,

부모님으로부터 멋진 미모를 받지 못하였다고 주장한다.

나는 모든것을 가지고 있지 않았기에 불행이라 생각 하였다.

나는 처음으로 민주주의가 정부가 국민의 족쇠를 채워 이렇게 어려운 것이라 생각 하였다.

 

 

 

 

나는 느끼게 되었다.

자신의 탐욕과 이기심으로 나를 얽매고 스스로 마음이 닫쳐 허우적 거림을 알게 되었다.

나는 지식과 민주주의가 나에 자유를 주는것이 아님을 알았다.

스스로 얼마나 나를 비우느냐에 나에 자유를 만끽하게 됨을 알게 되었다.

 

 

 

 

사상과 종교가 아무리 화려하고 우리 모든 마음을 채워도,

스스로 비우지 않고 행동하지 않는것은 공염불에 불과함을 알았다.

우리가 그렇게 애타게 돈을 구걸하고 찾아도 그것이 행복이 주지 못함을 보았다.

나는 나외에 다른 것을 채워 행복이 되지 않음을 안다.

 

 

 

 

그대들을 이끌어 모든것을 얻을수 있다.

그것이 당신에 행복을 주는 만능키는 아니다.

인생과 삶은 이와 같다.

물을 먹고 않먹고는 그대에게 달렸다.

기쁨과 평화를 얻어 자신이 자유를 얻는 것은 그대의 자유의지에 있다.

 

 

 

 

말하지 말라.

그대가 택한것이니라.

듣지도 보지도 말라.

그대가 보고 들어서 택한 삶이니라.

불평하지 말라.

그대의 자유의지에 따른 그대의 삶이니라.

그대가 불평할 시간이 있다면 가서 육을 훈련시켜라.

그대 자신의 육체를 지배하여 자유속에서 살아라.

  • 2011.07.19 07:14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blog.naver.com/wjwk1004 BlogIcon 뷰티장금이 2011.07.19 08:10 ADDR 수정/삭제 답글

    잘 보고 가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q828.tistory.com BlogIcon 꽃보다미선 2011.07.19 13:2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그대 자신의 육체를 지배하여 자유속에서 살아라!
    아오..... 짜릿짜릿하네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blog.naver.com/wjwk1004 BlogIcon 뷰티장금이 2011.07.19 17:27 ADDR 수정/삭제 답글

    좋은글 감사해요~ 곧 저녁인데 맛있는 식사하세용^^*

흐르는 물은....

2011.01.08 20:35

누천년 흐르는 물은

누구의 나이더냐?

끝없이 끝없이 말없이 흐르는 물은

누구의 질문이더야?




말도 없이 대답도 없이

그렇게 흐르는 너는 누구냐?

나는 야 갈길 잃어 그대를 따라 흐른다.




나는 너를 보며 채근 하여도

쫓지 못하는 마음이 한이 되어

바람을 타고 뛰어도 나는 눈물만 흐른다.






흐르는 물은 어제도 내일도 말없이

묵묵하게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