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비와 정의

2019.06.19 22:53

 

 

신이 가진 모든 속성은 다 같지만,그중에서도 자비는 정의보다 훨씬 더 밝게 빛난다.

                       ----    미켈 데 세르반테스 사이베드라 ----

 

 

 

 

 

 

세상의 모든 종교는 정의와 자비를 교리에 담고 있다.따라서 어떤 종교를 믿더라도 우리는 자연히 정의와 자비를 지향하게 된다.우리는 정의가 실현해 줄 질서와 온전함을 바라기에,다른 사람을 해치면 벌을 받고 해를 입은 사람에게는 보상이 주어지리라.우리는 또한 자비가 가져다주는 구원을 믿기에,비록 우리가 완벽하지 못하고 실수를 하더라도 앞으로 더 잘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기를 바란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비  (0) 2019.06.24
불꽃을 피워라.  (0) 2019.06.23
기적은 노력의 열매  (0) 2019.06.22
시내보다 강물이 될 때  (0) 2019.06.21
소박한 기쁨  (0) 2019.06.20
자비와 정의  (0) 2019.06.19
사랑과 일  (0) 2019.06.18
한결같다고 좋은 건 아니야  (0) 2019.06.17
나는 혼자가 아니야  (0) 2019.06.16
진정한 종교  (0) 2019.06.15
세상을 더 넓게 보라.  (0) 2019.0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