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련이 나를 키운다.

2013.04.18 10:44




강철이 되려면 용광로에서 특수한 제련과정이 필요 합니다.

시련이 나를 키우는 것이 됩니다.

어리석은 자는 고난을 피하려 하지만,

모든것을  피한다고 피해지는 것이 아닙니다.

시련은 나를 만들기 위하여 필요한 과정인것 입니다.

 

 

 

 

시련없이 인간이 성장되지 않습니다.

시련이 미래에 나침판이 되어야 하지만,

모두를 발목잡는 시간이 되면 않됩니다.

대부분이 시련을 배우지 않기에 모두에게 불행을 주게 되는것 입니다.

 

 

 

 

 

시련은 역기를 드는것과 같습니다.

많이 해볼수록 점점 강해지는것 입니다.

누구나도 시련을 원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찾아오는 법입니다.

시련이 왔을때 나를 보다 강하게 단련시키는 연습을 하고 있는것 입니다.

 

 

 

 

 

 

시련은 나를 키웁니다.

시련을 통하여 타인을 바라보게 됩니다.

시련을 통하여 현재와 미래를 생각하게 만듭니다.

시련을 통하여 내가 되는것 입니다.

시련이 없다면 인간은 자신을 잊게 됩니다.

시련은 나를 나답게 하기 위한 준비시간 입니다.

 

 

 

 

 

즐겨야 합니다.

고통과 아픔을 통하여 나를 튼튼하게 만들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