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많은 죄로부터 벗어나는 길은 나를 버릴 때에만 가능 하다.

2015.07.23 07:33



동물적 욕망만 추구하는 사람은 자기의 진정한 삶을 망가뜨립니다.

자기만 생각하고 매사에 자기의 이익만 추구한다면 우리는 행복할 수 없습니다.

진정한 나를 위해 살고자 한다면 남을 위해 살아야 합니다.

대다수에 사람들은 자기를 버리고 사는 것을 나를 잊는 것이라 생각 합니다.

나에 이기심과 욕심 때문에 결과적으로 모두에게 잊혀진 자신을 만들게 되는것 입니다.







수많은 죄로부터 벗어나는 길은 나를 벗을 때만 가능 합니다.

영원한 행복을 위해 동물적 행복에서 벗어나는 길은 인식의 변화가 필수적 입니다.

인식의 변화가 이루어지기 시작하면 삶은 고통이라고 여겨왔던 것이 더 이상 

상실도 고통도 아니며 악보다도 선한 것을 귀하게 여기는 결과를 발생하게 됩니다.

우리가 자기의 육체의 속박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육체의 요구에 따르는 한

아무리 죄에서 벗어나려 노력해도 소용이 없음을 깨달아야 합니다.

희생없는 삶은 있을수 없습니다.








동물적 자아에서 벗어나는 것은 진실하고 무한한 정신적 행복을 줍니다.

우리는 나를 없앤 내 삶의 결과를 알지 못합니다.

동물적인 삶을 벗어나면 벗어날수록 우리의 삶은 점차 자유스러워 집니다.

자신에 집착을 멈추지 않는한 참된 행복은 없는것과 같습니다.

우리의 삶에서 나에 사랑을 빼면 아무것도 없다고 생각하지만 그것은 잘못된 생각 입니다.

영적 존재로 나를 알면 알수록,육체적 존재로 나를 잃으면 잃을수록 

우리는 그만큼 진실로 자신을 이해하는 능력이 향상됨을 깨닫게 될것 입니다. 









육체의 삶에 몰두하면 할수록 그만큼 영혼의 삶을 잃게 될것 입니다.

나를 벗는것은 동물적 존재의 삶에서 정신적인 삶으로 전환을 말하는 것이지 

삶을 버린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이성은 육체적 욕구의 만족이 최대의 행복이 될 수 없음을 가르쳐 줍니다.

죽음을 면하기 어렵다는 사실은 필연적으로 우리에게 죽음에 종속되지 않는 

영적 삶을 생각하게 합니다.

일생의 온갖 죄와 악의 유혹과 맹신에서 벗어 나는데 있다.

2015.07.21 07:24



이 세상에서 인간이 할 일은 신의 뜻을 다르는 것이다.

신의 뜻을 받들기 위하여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죄에서 벗어 나는 것에 있습니다.

우리는 죄 때문에 벌을 받는 것이 아니라 자기가 저지른 죄에 의해 스스로 벌하고 있는것 입니다.

세상 사람들이 이승에서 죄를 벗어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커다란 착각일분 입니다.

육체적인 잘못은 점점 엷어지지만 온갖 악의 유혹과 맹신은 점점 더 맹렬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세상 사람들이 자기의 약점과 정욕을 알고 온갖 죄과와 악의 유혹과 맹신과 싸워야만

비로소 우리가 원하는 세상을 만들수 있는것 입니다.

자기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는다면 삶은 깊은 수렁에 빠지게 됩니다.

인간은 죄속에 태어나고,육체속에서 온갖 죄가 생겨 납니다.

영혼은 인간의 내부에 머물며 끊임없이 육체와 투쟁을 합니다.

신앙으로,용서로 죄에서 구원 받았다고 생각하는 것은 잘못된 생각이고, 다시는 잘못을 ​

반복하지 않도록 노력을 하는 것이 더 중요하고 중요 합니다.

부족하고 불완전하여 말과 행동으로 자기를 부정하는 삶은

결국 온갖 죄와 악의 유혹과 맹신에서 한 발자국도 벗어날 수 없습니다.​

갖가지 죄와의 투쟁에 익숙하게 되기 위해서,그 육체가 당신을 지배하는 것이 아니라

당신이 육체를 지배하고 있음을 알기 위헤서 자신의 습관을 멈추고 행동을 살펴야 합니다.

자신의 죄에 대하여 아는 것은 매우 고통스러운 일인지 모릅니다.

인간의 영혼이 없다면 우리는 육체의 죄를 몰랐을지 모릅니다.​

육체의 죄가 없다면 영혼은 존재한다는 것도 몰랐을지 모릅니다.​

자신에 죄를 짓지 말라.

2013.09.30 23:17




살면서 죄가 없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외부의 형식적인 제도와 법칙을 어긴것은 수도 헤아리기가 어렵습니다.

타인에게 죄를 짓는것은 자신에 죄를 짓는 것보다 가볍게 생각할 수 있습니다.

자신에게 스스로 죄를 짓는것이 가장 무거운 죄 입니다.





사람들은 조직과 틀에 위반한 사람을 징계하려고 합니다.

우리는 무의식 중에 외부에 죄만 크게 생각하고 있는것 입니다.

타인에게 죄를 범한것을 가장 강력하게 벌하고 있는것 입니다.




자신을 사랑하지 않고 사는것은 자신에 죄를 짓고 사는것과 같습니다.

세상만 얻으면 모든것에 면죄부를 얻은양 떠들지만,

자신에게 무관심과 탐욕으로 얻은것은 타인과 비교하여 더 큰 죄를 짓는것과 같습니다.






살며서 나를 사랑하지 않는것은 큰 죄중에 큰 죄 입니다.

보이는 것에 죄를 짓는것에 길들려진 사람은 자신도 함부로 취급 합니다.

사랑하며 사는것은 결국 죄를 짓지 않고 사는것과 같습니다.

사랑한다는 것은 항상 상대를 생각 합니다.

우리가 맘대로 행동힐 수 있다는 것은 스스로 사랑하지 않고 삶을 살고 있다는 말과 같습니다.




사랑한다는 것은 자신을 사랑함에 그 뜻이 있습니다.

죄가 무서운 것이 아니라 자신의 인생을 가볍지 않기 위함 입니다.

세상을 위하여 맘대로 사는것에 그 뜻이 있는것이 아닙니다.

한 순간이라도 사랑하며 살아야 하는것 그것이 진정 우리가 추구하는 가치가 되어야 합니다.




자신이 스스로 죄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의지와 결단으로 행동을 통하여 자신을 세워야 합니다.

  • 흰날꽃별 2013.10.01 09:04 ADDR 수정/삭제 답글

    안녕하세요? 오랬만에 인사올립ㅁ다2013년10월은 세상에서 한번밖엔 오지 않는 시간시간 멋지고 아름다운 시간 마음속에 죄가 되지 않는 시간 하기를 노력하며 알찬 삶이 되시길 오늘도 기대를 하면서.. 아름다운 글 잘 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