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과 내일

2020. 10. 1. 21:24

 

내일 무슨 일이 일어날지 오늘 알 수 없다. 

내일 일을 자랑하지 마라.하루 사이에 무슨 일이 생길지 알 수 없다.

그날 고생은 그날로 충분하다.

오늘 하루가 내일 이틀보다 낫다.

내일이라는 단어를 뿌렸으나 자라나지 않았다.

내일은 한 주일 가운데 가장 짐이 많은 날이다.

오늘은 이 세상,내일은 저 세상

누가 내일을 보았던가?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방  (0) 2020.10.06
사랑  (0) 2020.10.05
여관 주인  (0) 2020.10.04
유혹  (0) 2020.10.03
자기 자신에 대한 자각  (0) 2020.10.02
오늘과 내일  (0) 2020.10.01
무모함  (0) 2020.09.30
새로운 것  (0) 2020.09.29
불행은 절대 혼자 오지 않는다.  (0) 2020.09.28
뜻밖에 일  (0) 2020.09.27
신앙과 종교  (0) 2020.09.26

오늘의 트위터

TWITTER 2020. 10. 1. 21:19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kaputt Viola

@shalon1004

·

3시간

 

중국 본토에서 먹은 월병보다 한국에서 화교가 만들어 팔던 말린 과일로 월병 속을 채운 게 훨씬 맛있었다.어릴 때 아빠가 사다줘서 먹었던 기억이 40년이 훨씬 넘었는데도 떠올랐다.^^

트윗 인용하기

체리

@ymhmzylc

· 2019년 9월 13일

월병 만드는 토끼래 너무 귀엽지

이 스레드 보기

 

GIF

 

 

 

1

 

2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또또

@kkk79936323

·

3시간

 

■청와대 청원 올렸습니다 한가위 잘 보내시는지요? 10월부터 국민 누군가는 끌려가고 소방관은 안전 문제 및 민형사 소송 노출 눈에 아른거려 청원까지는 해야할꺼 같아 올렸습니다 내용이 매우 길고 복잡할순 있는데 그만큼 중대한 문제 있기에 관심 가져주세요

경기도 공공이송지원단 즉각 중단해야 합니다 > 대한민국 청와대

나라를 나라답게, 국민과 함께 갑니다.

president.go.kr

 

29

 

213

 

132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𝓟𝓲𝓾𝓼

@aburakadabura_

·

3시간

 

조건 많으면 뭐해? 안지키면 그만인데. 허가해준 판사가 손모가지 걸어라. '9대 이하 차량 집회' 집회 허용한 법원.. 9개 조건 내세워

'9대 이하 차량 집회' 집회 허용한 법원.. 9개 조건 내세워

[이데일리 김인경 기자] 법원이 개천절에 9대 이하 자동차를 이용한 소규모 드라이브 스루 집회를 허용했지만 까다로운 조건들을 내걸었다.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를 피하면서 변형된 대규모 집회를 차단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이성용 부장판사)는 전날 ‘새로운 한국을 위한 국민운동’(새한국) 측의 신청을 인용

news.v.daum.net

 

2

 

25

 

21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인천시

 

@incheon_gov

·

11시간

 

[인천광역시청] 인구 10만명당 발생률 수도권 최저! 코로나19에 강한 인천, 그 힘은 바로 시민입니다. 이번 추석도 ‘인천답게’

 

 

 

45

 

47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평상심

@choisang4499

·

3시간

 

돼지사료 주기도 챙피한 조중동한 ~~

 

 

 

3

 

4

 

이 스레드 보기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김재규는

진정한 영웅(신 애당러)

@jinyeongkim2000

·

3시간

 

이낙연 대표, 추석 맞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 참배 이 대표는 이날 오후 4시쯤 김해 봉하마을에서 노 전 대통령 묘소 참배를 마친 이후 권양숙 여사를 방문. 권 여사는 이 대표에게 "어려운 시기에 대표를 맡았다"며 "당을 잘 이끌어주어 든든하다"고 덕담을 건넸다.

 

4

 

123

 

150

 

 

모르세 님이 리트윗했습니다

 문파집권30년

@sundown2050

·

4시간

 

유시민 "계몽군주, 너무 고급스러운 비유 했나?" news.v.daum.net/v/202010011133 이 시점에 니가 왜 기어나와서 언풀이야. 지금 노재 그 자리는 말 한마디 한마디가 지대한 영향을 끼치는데 쓰잘데 없이 끼어들어서 문재인 정부가 취할 대북 관계에 초를 치고 자빠졌어.

 

 

'TWITT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트위터  (0) 2020.10.07
오늘의 트위터  (0) 2020.10.05
오늘의 트위터  (0) 2020.10.04
오늘의 트위터  (0) 2020.10.03
오늘의 트위터  (0) 2020.10.02
오늘의 트위터  (0) 2020.10.01
오늘의 트위터  (0) 2020.09.30
오늘의 트위터  (0) 2020.09.29
오늘의 트위터  (0) 2020.09.29
오늘의 트위터  (0) 2020.09.28
오늘의 트위터  (0) 2020.09.27

[르포]시장상인들의 호소 "개천절 집회 열리면 시장 '초토화' 막아달라"

신문 2020. 10. 1. 21:14

광화문 주변 전통시장, 개천절 집회 열리면 어쩌나 '공포'

지난 25일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 © 뉴스1 조현기 기자

(서울=뉴스1) 조현기 기자,이비슬 기자 = "XX...진짜 내가 가서 다 해산시킬거다. 이곳은 광화문이 지척이다. 집회니 뭐니 절대 열리면 안 되다. 초토화된다"

지난 25일 광화문광장에서 가장 가까운 전통시장인 영천시장의 한 상인이 개천절 집회에 대해 울분을 터트리며 한 말이다.

영천시장뿐만 아니라 광화문 광장에서 가까운 남대문시장, 광장시장 등 인근 전통시장 상인들의 반응도 다르지 않았다. 사랑제일교회 및 광화문 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개천절에도 반복된다면 더 이상 버틸 수 없다고 하소연했다. 이어 정부의 강력한 대응과 보수단체의 자제를 호소했다.

특히 광화문광장에서 자동차로 약 5분 거리에 위치한 영천시장은 개천절 집회로 시장이 타격을 입을까봐 초조해하는 모습이었다.

박종복 영천시장 상인회장은 "광화문 지척인 이곳 영천시장은 지난달 광화문 집회 이후 인적이 끊길 정도로 직격탄을 맞았다"며 "지금 소비 심리와 매출이 겨우 회복 단계에 있다. 개천절 집회는 절대로 열리면 안 된다"고 울먹였다.

시장 한 켠에서 분식집을 운영하고 있는 사장님 역시 "정말 우리 소상공인 초토화된다"며 "한 번 더 코로나가 몰아닥치면 우린 다 죽는다. 정부에서 제발 좀 어떻게 해봐라"고 소리쳤다.

사장님의 격양된 목소리에 주위 상인들도 한 마디씩 거들면서 "진짜 막아야된다", "우리 다 죽는다" 등 날선 반응을 보였다.

광화문 광장과 시청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남대문시장 역시 마찬가지였다. 남대문시장 갈치골목의 한 사장님은 "그나마 코로나 단계가 낮아져서 지금은 조금 숨통이 틔였다"며 "(개천절 집회로 인해 다시 코로나 단계가 상향되면) 바로 타격을 입을 것"이라며 한숨을 내쉬었다.

또 다른 상인 B씨 역시 "정부에서 무슨 일이 있어도 조치를 취해달라"며 "진짜 초토화날 것. 상상하기도 싫다"며 발을 동동 굴렀다.

광화문 광장의 이순신 동상에서 종로와 청계천 변을 따라가다보면 나오는 광장시장 역시 두려움에 떨고 있었다. 김영재 광장시장 상인회장은 "8월 집회 이후 엄청난 피해를 보고있다. 우리가 본 손실을 어디 말할 곳도 없어 꾹꾹 참고 있다"며 "개천절 집회로 다시 한 번 (코로나가)퍼진다면, 영원히 생존이 힘들 것이라는 절박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소상공인연합회 관계자는 "지난 8월 광화문 집회 이후 소상공인들의 영업이 중단되고 피해가 급증했다"며 "우리 모두의 노력으로 이번 개천절 집회가 지난 8월의 아픔을 되풀이하지 않도록 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28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 펜스가 설치되어 있다. 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일부 단체가 다음 달 3일 예고한 개천절 집회에 대해 금지 통고했다. 집회를 강행할 경우 집회 장소에 경찰을 사전 배치하고 폴리스라인, 철제펜스 등을 설치해 집결 자체를 원천적으로 차단할 계획이다. 2020.9.28/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choh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