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2020. 3. 6. 22:43

 

어둠은 미래의 사건을 감추고 있다.

살아남은 자가 보게 되리라.

길은 여행자에게 무엇이 그를 기다리고 있는지 알려주지 않는다.

미래는 아무에게도 속해 있지 않고,신께 속해 있다.

그 누구도 다음 새벽이 어떨지 알지 못한다.

미래는 산모와 같다.무엇을 낳을지 누가 알겠는가?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듣지 못하는 자  (0) 2020.03.11
기분  (0) 2020.03.10
부끄러움  (0) 2020.03.09
관용  (0) 2020.03.08
상부상조  (0) 2020.03.07
미래  (0) 2020.03.06
불의  (0) 2020.03.05
정부  (0) 2020.03.04
감사의 마음  (0) 2020.03.03
공정함  (0) 2020.03.02
걱정  (0) 2020.0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