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단순한 것을 복잡하게 만든다.복잡한 것을 단순하게 만드는 것이 창의력이다.

2014.06.14 07:25



어떤 사람은 단순한 것도 놀랍도록 복잡하게 만듭니다.

사물의 본질을 모르면 모든 것을 어렵게 풀이 합니다.

모르면 모를수록 더 힘들고 어렵게 풀이 하는 것 입니다.

능력이 뛰어나면 날수록 쉽고 편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만듭니다

소위 지식인 냄새를 풍길수록 더 천박하고 짧은 실력으로 권위만 들어 있는 것과 같습니다.





실력이 뛰어나고 훌륭한 사람일수록 권위가 없고 열린 사고가 많습니다.

닫혀진 학문과 사고는 단순한 것도 복잡하게 하는 어리석음이 있습니다.

알면 알수록 더 단순하게 정리하는 습관을 만들어야 합니다.

단순한 것을 복잡하게 말하는 것은 그 실체를 모르기 때문 입니다.

그대가 모든 본질을 알고 있다면 어려운 것도 단순하게 정리하는 능력이 생기게 됩니다.

연구 학문은 좀더 구체적이고 실체적으로 접근하고 그 나머지는 중요 요점만 말하면 됩니다.

그대가 중요 포인트를 알면 그 나머지는 중언 부언할 필요가 없습니다.





이제 그대는 복잡한 것을 단순하게 만들어야 합니다.

가장 핵심이 되는 글과 언어는 짧습니다.

사물을 바라보는 직관력이 바로 창의력 입니다.

단순하게 글을 써도 그 속에 많은 의미를 넣는 것 그것이 실력 입니다.

많은 것을 써서 아무것도 없는 것을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그대는 먼저 할일이 있습니다.

본질을 이해해야 합니다.

그대가 능력이 없는 이유는 사물의 본질을 망각 하였기에 창의력 고갈이 발생한 것 입니다.






사람들이 판단력이 없는 이유는 본질을 보지 못하고 판단하기 때문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