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처럼 아름다운

2019.04.19 22:20

 

선사상은 감자껍질을 벗기면서 신을 생각하는 것이 영성이라고 착각하지 않는다.

선사상에서 영성이란 감자 껍질을 벗기는 행위 자체다.  ---앨런 와츠---

 

 

 

 

 

우리는 세상을 생각없이 사는 경우가 거의 없다.아름다운 노을에 빠져들거나,생각에

골몰하다가 노을이 지는 것을 알아차리지 못하는 경우도 있다.우리가 사는 이 세상과 

세상이 우리에게 주는 모든 것을 그대로 받아들이며,감사하게 여길 줄 아는 것은 가치

있는 일이다.지금 이 순간에 몰두하자.피부에 닿는 햇살의 따사로움을 느끼고,맑고 

상쾌한 공기를 들이마시고, 이른 아침에 지저귀는 새소리를 들어보자.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지  (0) 2019.04.23
오늘의 트위터  (0) 2019.04.23
조화로운 삶  (0) 2019.04.22
누구도 아닌 스스로 하라.  (0) 2019.04.21
신중하게 대답하라.  (0) 2019.04.20
이처럼 아름다운  (0) 2019.04.19
자신의 약점을 알자  (0) 2019.04.18
우리의 사명  (0) 2019.04.17
하루 하루를 충실하게  (0) 2019.04.16
명상록에서...  (0) 2019.04.15
웃으며 살자.  (0) 2019.0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