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은 내가 어떻게 하길 원하실까?

2016.11.30 08:13


유대 전통은 자선을 베푸는 일도 높이 평가하지만 친절을 베푸는 일을 그보다 더 높이 평가한다.




랍비시간을 들은 친절이 자선보다 더 위대하다고 가르친다.

자선은 금전적으로 행하지만,친절은 금전적으로 행할수도 있고 몸소 행할수도 있다.

자선은 가난한 사람에게만 베풀수 있지만 친절은 가난한 사람과 부자 모두에게 베풀수 있다.

자선은 살아있는 사람에게만 베풀수 있지만 친절은 살아있는 사람과 죽은 사람 모두에게 베풀수 있다.






친절을 베푸는 것은 대단히 중요하다.

많은 사람들이 시간과 노력을 투자해 친절을 베푸는 것보다는 금전적으로 자선하는 것을 더 편하게 생각을 한다.자기 시간을 할애해 타인에게 온정을 베푸는 것을 베품의 최고 형태라고 가르친다.





오늘부터 이번 주 내내 친절을 베풀수 있는 기회를 세심히 살펴 보세요.

주위를 살펴보라.

하나님은 내가 어떻게 하길 원하실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자식을 편애하지 말라.

2016.11.29 07:55

NIKON CORPORATION | NIKON D3X | Manual | Pattern | 1/500sec | F/3.2 | 0.00 EV | 85.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 2011:11:27 12:35:55


야곱에겐 12명의 아들이 있었는데 그는 그들을 똑같이 사랑하지 않았다.

가장 사랑한 아내 라헬의 장남인 요셉을 가장 사랑했던 것이다.

야곱은 요셉에 대한 편애를 숨기려는 어떤 노력도 하지 않았다.

아들들에게 옷을 맞춰 줄때도 요셉에겐 다른 아들들의 옷보다 훨씬 더 아름답고 화려한 옷을 맞춰 주었고 육체 노동을 시키기 위해 아들들을 밖으로 내보낼 때도 요셉은 자기 곁에 남겨 두었다.





부모는 절대 자식들 가운데 한 자식에게 특별 대우를 하지 말아야 한다.

야곱의 요셉에 대한 지나친 편애는 자녀들에게 시기를 불러 들이게 되었다.

당신도 야곱처럼 마음속으로 한 자식을 더 좋아할 수 있다.

하지만 설령 그렇다라도 야곱처럼 행동해선 안 된다.

부모는 자식들로 하여금 자신이 다른 형제자매와 똑같이 사랑받고 평가받는다는 생각을 갖게 해줄 도덕적인 의무가 있다.





우리는 요셉 이야기를 통해 부모가 자식을 편애할 경우 형제 자매간의 우애 또한 위태로워진다는 사실을 새삼 깨닫게 된다.당신 자식들이 서로 사랑하고 서로의 존재를 고마워하며 성장하려면,야곱의 아들들처럼 부모의 제한된 사랑을 받으려고 서로 경쟁하게 해선 안 된다. 




사랑하는 자녀일수록 매를 더 들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위대함은 흔하고 사소한 데에서 시작된다.

2016.11.28 08:46

Apple | iPhone 5 | Normal program | Pattern | 1/120sec | F/2.4 | 4.1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3:07:06 19:45:43


아름드리나무도 털끝 같은 씨앗에서 나오고,눞은 누대도 한 무더기 흙을 쌓는 데에서

시작되고,천릿길도 한 걸음에서 시작된다.천하이 어려운 일도 쉬운 일에서 시작되고,

천하의 큰 일도 시작은 미약 합니다.세상에 그 어떤 위대한 일도 작은 시작에서 비롯되는 것이니,

작고 보잘것없이 보이더라도 담대하게 첫 걸음을 대딛으라. 





우리는 흔히 미약한 일은 자존심을 내세우며 시작조차 하지 않으려 한다.

우리 대부분은 적당히 오만하며 적당히 비겁한 이율배반적인 모습을 보이며 현실에 안주하는 삶을 살고 있다.하지만 세상에 어떤 큰일도 작은 시작이 없으면 이룰수 없는 법이다.

비록 지금 당장은 하찮아 보이는 일이라고 해도 과감하게 그 일을 시작하고 어떤 어려움에서도 포기하지 않아야 큰 결과를 만들수 있다.





사람들은 크고 위대한 일은 그 시작부터 남다를 것이라 생각한다.

위대한 기업은 그 시작이 달랐을 것이라고 생각하고,위대한 사람들 역시 어린시절부터 특별한 무엇이 있었을 거라고 생각한다.하지만 오늘날 세상의 혁신을 이루어가는 모두 그 시작은 미약했다.

처음에는 눈에 보이지도 않을 미세한 차이가 시간을 두고 쌓이면서 나중에 엄청난 차이를 만들고 위대함을 이룰수 있다.





만약 자신은 평범하다고 한탄하고 있는 사람이 있다면,오히려 성공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볼수있다.

아무리 하찮은 일이라고 해도  시작하지 않으면 안 된다.

무슨 일이라도 시작하면 한 걸음이라도 갈 수 있지만 시작조차 하지 않으면 그 결과는 생기지 않는다.

오늘날 우리 사회는 조급하게 결과부터 빨리 확인하려고 한다.

한두걸음 늦더라도 그게 끝이 아니다.시간을 두고 실력을 쌓아간다면 반드시 결실을 맺게 될것이다.




위대함은 흔하고 사소한 데에서 시작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